7월 ICT 수출 185억6천만 달러… 전월比 18.2%↑
7월 ICT 수출 185억6천만 달러… 전월比 18.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천지일보 2018.8.16
(제공: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천지일보 2018.8.16

반도체 등 3대 주력 수출품목 동반 증가

[천지일보=김정필 기자] 지난달 정보통신기술(ICT) 수출이 반도체·디스플레이·휴대전화 등 ICT 3대 주력품목의 호조 덕에 20개월 연속 증가세를 유지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7월 ICT 수출이 작년 동기보다 18.2% 증가한 185억 6000만 달러를 기록했다고 16일 밝혔다. 수입액은 91억 달러, 무역수지는 94.6억 달러 흑자로 잠정 집계됐다. ICT 수출은 2016년 12월 이후 20개월 연속 두 자릿수 증가율을 이어갔다.

특히 3대 주력품목인 반도체와 디스플레이, 휴대폰이 2014년 12월 이후 43개월 만에 동반 증가하면서 ICT 수출을 견인했다.

반도체는 서버, 스마트폰 관련 수요 증가세가 지속된 영향으로 전년 동월대비 30.2% 급증한 104억 7000만 달러로 집계됐다. 3개월 연속 100억달러대 수출을 유지하면서 22개월째 수출 증가세를 기록 중이다.

디스플레이도 8개월 만에 증가세로 전환됐다. 액정표시장치(LCD) 패널 경쟁 심화에도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패널 수요 확대에 힘입어 25억 1000만 달러로 전년 동월대비 2.6% 증가했다.

휴대폰은 프리미엄 스마트폰 수출 호조 등으로 6.8% 늘어난 13억 5000만 달러를 기록했다. 3개월 연속 수출 증가가 이뤄졌다. 아울러 컴퓨터 및 주변기기도 9억 3000만 달러로 10% 증가했다.

지역별로는 대중국 수출이 계속해서 호조를 보인다. 반도체(72.7억 달러, 41.2%↑), 컴퓨터 및 주변기기(4.1억 달러, 26.2%↑) 수출 증가로 26.1% 상승한 101억 6000만 달러를 기록했다. 3개월 연속 100억 달러대 실적을 달성했다.

대미국 수출은 17억 달러로 19.2% 증가했으며 베트남, EU, 일본으로의 수출도 각각 22억 5000만 달러(10.8%), 9억 5000만 달러(9.9%), 3억 9000만 달러(26.3%) 늘어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