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북 동해지구 군 통신선 정상화… 모든 기능 원활
남북 동해지구 군 통신선 정상화… 모든 기능 원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해지구 군 통신선 통화 모습 (출처: 연합뉴스)
서해지구 군 통신선 통화 모습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국방부가 15일 남북관리구역 동해지구의 군 통신선이 완전 복구됐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이날 “남북 군사당국은 판문점선언과 장성급군사회담 합의사항 이행 차원에서 지난 7월 16일 서해지구 군 통신선 정상화에 이어 오늘 동해지구 군 통신선도 완전 복구해 모든 기능을 정상화했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남북 군사당국 간 유선 통화 및 문서교환용 팩스 송·수신 등 모든 기능이 정상적으로 운용되고 있다.

동해지구 군 통신선은 2010년 11월 28일 산불로 인해 완전히 소실된 이후 8년간 복구되지 않다가 이번에 완전 복구된 것이다.

동해지구 군 통신선을 통해 오는 20일부터 26일까지 금강산 지역에서 진행되는 남북 이산가족 상봉행사를 위한 통행 및 통신을 지원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