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여야 5당 대표와 청와대 회동 추진
문 대통령, 여야 5당 대표와 청와대 회동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제73주년 광복절인 15일 서울 용산구 서울중앙국립박물관에서 열린 ‘제73주년 광복절 및 정부수립 70주년 경축식’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자들과 인사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8.15
[천지일보=남승우 기자] 제73주년 광복절인 15일 서울 용산구 서울중앙국립박물관에서 열린 ‘제73주년 광복절 및 정부수립 70주년 경축식’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참석자들과 인사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8.15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여야 당대표들과 청와대 회동을 추진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국립중앙박물관 열린마당에서 열린 73주년 광복절과 정부수립 70주년 경축식에 앞서 여야 대표 등과 만난 자리에서 “각 당이 새로운 지도부가 다 돼서 진용이 갖춰지면 5당 대표들과 같이 자리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오는 16일 청와대에서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자유한국당 김성태, 바른미래당 김관영, 민주평화당 장병완 원내대표와 정의당 원내대표 대행을 맡은 윤소하 원내수석부대표를 초청해 오찬을 함께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