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고은, 남편 향한 나쁜손 포착… “모자이크 처리 좀”
한고은, 남편 향한 나쁜손 포착… “모자이크 처리 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고은 (출처: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한고은 (출처: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동상이몽2’ 한고은이 남편 신영수를 향한 나쁜 손에 당황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는 한고은-신영수 부부의 달달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고은과 신영수는 스쿠터를 타고 외출에 나섰다.

한고은은 “허리를 꽉 잡아야 한다”는 남편 신영수의 말에 남편의 가슴에 손을 얹었다.

스쿠터를 타고 거리에 나선 후에도 한고은의 손은 계속해서 남편의 가슴 쪽에 머물러 있었다.

스튜디오에서 영상을 지켜보던 한고은은 “저도 몰랐다. 이제 알았다. 너무 민망하다”며 “모자이크 해달라”고 요청해 웃음을 안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