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부산 동래지점 100주년 기념행사
우리은행, 부산 동래지점 100주년 기념행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리은행은 지난 14일 부산 동래지점에서 ‘은행장과 함께하는 개점 100주년 기념행사’를 실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 손태승 우리은행장(앞줄 왼쪽에서 세번째), 김우룡 동래구청장(앞줄 왼쪽에서 네번째), 장동출 동래구장애인협회장(앞줄 왼쪽에서 첫번째) 등이 참석하고 있다. (제공: 우리은행)
우리은행은 지난 14일 부산 동래지점에서 ‘은행장과 함께하는 개점 100주년 기념행사’를 실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 손태승 우리은행장(앞줄 왼쪽에서 세번째), 김우룡 동래구청장(앞줄 왼쪽에서 네번째), 장동출 동래구장애인협회장(앞줄 왼쪽에서 첫번째) 등이 참석하고 있다. (제공: 우리은행)

[천지일보=박수란 기자] 우리은행(은행장 손태승)이 지난 14일 부산 동래지점에서 ‘은행장과 함께하는 개점 100주년 기념행사’를 실시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손태승 우리은행장, 김우룡 동래구청장, 장동출 동래구장애인협회장 등이 참석했으며 지역사회에 대한 감사와 공헌의 의미로 동래구장애인협회에 장애인전동휠체어를 기부하는 행사도 함께했다.

우리은행 동래지점은 1876년 부산항 개항 이후 일본 상인이 주도하던 시대에 부산지역 상인에게 금융을 지원할 목적으로 1918년 설립됐으며 100년 동안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해 왔다.

이날 행사에서 우리은행은 그동안 함께해 온 지역사회에 보답하기 위해 동래구장애인협회(협회장 장동출)에 장애인전동휠체어 5대 구입자금을 기부했다.

우리은행은 1899년 고종황제에 의해 민족자본으로 세워진 우리나라 최초의 은행으로 곧 설립 120주년을 맞이한다. 동래지점 외에도 인천지점, 평택금융센터, 종로금융센터 등 100년 이상된 점포가 13개에 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