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보고서 “북한, 중국·러시아 등과 최소 245개 공동회사 유지”
UN보고서 “북한, 중국·러시아 등과 최소 245개 공동회사 유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연합뉴스)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차은경 기자] 북한이 중국, 러시아 등과 최소 245개의 공동회사를 유지하고 있다는 내용의 유엔 보고서가 나왔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일본 산케이 신문은 15일 유엔 안보리 북한제재위원회의 중간보고서에 이 같은 내용이 담겼다며 공동회사 중에서는 유엔 안보리의 제재 대상인 북한 기업이 참여한 경우도 있다고 보도했다.

산케이는 유엔 안보리가 작년 9월 결의에서 북한 단체·개인과 설립한 공동사업체의 활동을 금지했다며 북한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제재 결의를 위반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공동회사 중에서 중국의 기업·개인이 참여한 것이 215개였으며 러시아 측이 참여한 것은 30개였다. 이외에도 싱가포르, 호주 등의 기업 등도 북한과 공동회사를 유지한 사례가 있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