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IT직업전문학교 게임학과과정, 전공별 실무교육 게임개발자 양성
한국IT직업전문학교 게임학과과정, 전공별 실무교육 게임개발자 양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G-STAR 참가작인 한국IT 프로젝트 팀 작품 ‘AGON’ (제공: 한국IT직업전문학교)
2017G-STAR 참가작인 한국IT 프로젝트 팀 작품 ‘AGON’ (제공: 한국IT직업전문학교)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IT특성화 교육기관 한국IT직업전문학교가 실력 있는 게임개발자 양성을 위해 게임기획학과, 게임프로그래밍학과, 게임그래픽학과 전공별 실무교육을 실시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VR, AR등 발전으로 게임산업이 발전하면서 많은 학생들이 게임개발자가 되기 위해 게임학과가 설치된 교육기관으로도 눈길을 돌리고 있다.

학교 관계자는 “프로젝트식 시스템으로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게임기획학과 학생이 게임기획서를 준비해 게임그래픽, 게임프로그래밍학과 학생들을 강당에 모아놓고 게임기획서 PT를 진행한다”며 “기획서 PT에 참석한 학생들은 자신과 개발 성향이 맞는 기획자의 팀에 지원해 한 팀을 이뤄 게임 개발현황 및 중간점검의 자리를 가진다”고 설명했다.

이어 “교수는 코치의 역할로 학생들을 지도한다. 국내 굴지의 게임 대기업 및 해외 게임회사도 본교 학생들이 효과적으로 취업해 활동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국IT직업전문학교 게임계열은 사람과 사물의 움직임을 그래픽으로 전송하는 수억원대의 모션캡쳐 장비, VR게임 개발이 가능한 VR게임개발센터, 현장 실무진이 상주하며 학생들과 함께 콜라보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게임연구소, 100인 이상이 동시에 게임개발이 가능한 프로젝트실 등 다양한 첨단 시설과 장비를 구축하고 있다.

학교 관계자는 “매년 교육 커리큘럼을 연구 적용하고 학생들의 개발 환경을 돕고자 시설과 장비를 꾸준히 업그레이드하고 있다”며 “실력 있는 게임개발자 양성을 위해 학교 차원에서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현재 한국IT전문학교는 학교 홈페이지를 통해 2019학년도 신입생 원서접수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