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시도시재생지원센터, 지역 센터 활동가 모집·운영
동해시도시재생지원센터, 지역 센터 활동가 모집·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동해시청. ⓒ천지일보DB
강원도 동해시청. ⓒ천지일보DB

[천지일보 동해=김성규 기자] 강원도 동해시(시장 심규언)가 도시재생사업의 행정과 주민간의 소통을 이어주는 역할을 담당하는 ‘지역 전문가 양성 인턴제’ 참여자를 모집한다.

모집인원은 총 5명으로 이들은 오는 9월부터 11월까지 동해시도시재생지원센터에서 도시재생사업 진행을 위한 주민 제안과 아이디어 발굴 등 도시재생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지원 센터 활동가(인턴)로 근무하게 된다.

이들은 강원광역자활센터와 동해시도시재생지원센터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파일럿 프로그램 등 집중 심화교육도 받게 된다.

동해시는 2017년 도시재생 디자이너양성과정과 2018년 도시재생 시민대학(동해시평생학습관 주관)이나 2018년 상반기 마을지역 혁신 프로젝트 교육(강원광역자활센터와 동해시 도시재생지원센터 공동 주관) 수료자 등 그동안 도시재생 분야와 관련된 소정의 기초교육 등을 이수한 경험이 있는 만 18세 이상 55세 미만인 신청자를 오는 20일까지 접수 받아 선발할 예정이다.

또 활동가(인턴) 인큐베이팅을 통해 장래에 활동가, 코디네이터 등으로 발전시켜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인력보강은 물론 각종 공모사업 등에도 현장대응이 가능하도록 지원센터에서 직접 지원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문명종 동해시 도시과장은 “지역전문가 양성을 위한 활동가 인턴제 시범사업 실시로 다양한 현장 경험과 지식 축적 등을 통해 지역인재를 자체적으로 발굴·양성·검증·실행단계로 이어지는 지역전문가를 배출하는 계기를 마련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