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신보, 폭염피해 농어업인 등에 대한 보증지원대책 실시
농신보, 폭염피해 농어업인 등에 대한 보증지원대책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충북 진천군 초평면에서 농림수산업자신용보증기금 이종수상무(왼쪽)가 폭염피해 현장을 방문해 농업인의 위로하며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있다. (제공: 농림수산업자신용보증기금) ⓒ천지일보 2018.8.13
8일 충북 진천군 초평면에서 농림수산업자신용보증기금 이종수상무(왼쪽)가 폭염피해 현장을 방문해 농업인의 위로하며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있다. (제공: 농림수산업자신용보증기금) ⓒ천지일보 2018.8.13

[천지일보=김현진 기자] 농림수산업자신용보증기금이 연일 계속되고 있는 폭염피해와 관련해 ‘농어업재해대책자금 특례보증’ 제도를 운용 중에 있다고 13일 밝혔다.

농신보 보증지원 절차는 행정기관으로부터 발급한 ‘재해피해사실확인서’를 받은 농어업인·농림수산단체가 대상이며 최대 3억원까지 100% 전액보증으로 간이신용조사 방법을 적용해 보증지원을 하고 있다.

또한 1억원까지는 가까운 NH농협은행·지역농축협·수협은행을 통해 빠른 시일내에 피해농가에 보증지원이 가능토록 위탁보증으로 취급을 하고 있다.

이종수 농신보 상무는 “폭염피해 농어업인들의 조속한 피해복구를 위해 폭염피해지역을 관할 하고 있는 농신보 보증센터에 최초 상담부터 보증서 발급까지 전담하는 원스톱창구를 개설해 적기에 피해농가에 자금지원이 될 수 있도록 최우선 보증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