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림, 닭고기 가공완제품 필리핀 수출… 동남아 시장 확대
하림, 닭고기 가공완제품 필리핀 수출… 동남아 시장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림 용가리치킨. (제공: 하림) ⓒ천지일보 2018.8.13
하림 용가리치킨. (제공: 하림) ⓒ천지일보 2018.8.13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닭고기 전문기업 ㈜하림이 ‘용가리치킨’을 비롯한 가공 완제품으로 필리핀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13일 밝혔다.

하림이 필리핀에 진출하며 판매를 계획한 제품은 올해로 출시 19년을 맞은 하림의 장수 브랜드 ‘용가리치킨’을 포함해 ‘치킨너겟’ ‘치즈스틱’과 같은 열처리 냉동제품과 레토르트 ‘삼계탕’ 등이다.

하림은 올해 초 식품의약품안전처와 농림축산식품부가 우리 삼계탕과 가공축산물을 필리핀으로 수출할 수 있도록 필리핀 식약청(FDA)과 검역 위생 협의를 완료한 후 필리핀 진출을 적극 추진해왔다.

하림 제품은 지난 7월말 통관을 완료하고 마닐라를 비롯한 필리핀 대도시를 중심으로 본격 판매될 예정이다. 이로써 하림은 동남아 시장 확대를 위한 교두보를 마련하게 됐다. 하림은 1995년에 처음 일본에 삼계탕을 수출한 이후 미국과 중국, 대만, 호주, 싱가포르 등으로 수출 시장을 넓혀왔다.

하림은 본격적인 제품 판매와 함께 필리핀 내 지역 신문광고와 매장 시식행사를 진행, 필리핀 소비자들에게 하림의 제품을 적극적으로 알릴 예정이며 향후 현지 대형 유통업체를 통해시장을 확대할 계획이다.

하림 육가공마케팅 박준호 본부장은 “필리핀은 소득수준이 높아짐에 따라 즉석식품과 수입 식품에 대한 수용도가 높고 K-POP, 한국드라마 등 한류의 영향으로 한식에 대한 관심이 높아 하림의 제품에 대한 필리핀 현지 반응이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필리핀 내 젊은 세대를 중심으로 적극적이고 활발한 마케팅 활동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