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광복 73주년 기념 ‘독립유공자 자손 대학생’에 1억원 장학금
스타벅스, 광복 73주년 기념 ‘독립유공자 자손 대학생’에 1억원 장학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광복 73주년을 기념해 독립유공자 자손 우수 대학생 50명에게 총 1억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고 13일 밝혔다.

스타벅스는 이날 소공동 지원센터(본사)에서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광복회가 추천하는 50명의 대학생에게 각 200만원씩 전달했다.

장학금은 전국 스타벅스 매장 1190여곳에 비치된 ‘사랑의 열매’ 모금함에 모인 고객기부금과 스타벅스 임직원 바자회 모금액을 더한 5천만원의 성금에 회사 기부금을 매칭해 총 1억원의 기금으로 마련됐다.

이날 장학금 전달식에 참석한 대학생들은 스타벅스가 복원 및 보존을 후원해 지난 5월 재개관한 주미대한제국공사관의 모습이 담긴 ‘주미대한제국공사관 낙화 텀블러’에 커피를 나누며 우리 역사를 돌아보고 광복의 뜻을 기리는 시간을 가졌다.

스타벅스는 2015년부터 올해까지 4년째 광복절이 있는 8월에 애국지사의 정신을 본받아 앞으로의 대한민국을 이끌어 나갈 청년들을 지원하기 위해 독립유공자 자손 우수 대학생에게 장학금을 전달하고 있다.

지난 2015년 광복 70주년을 앞두고 스타벅스는 개점 16주년을 기념해 광복회가 추천하는 대학생 16명에 3200만원을 지원했고, 개점 17주년에는 17명에 3400만원을 전달한 바 있다. 작년과 올해에는 지원 규모를 늘려 각각 50명의 대학생이 지원을 받음으로써 지금까지 총 133명의 독립유공자 후손 대학생에 장학금이 전달됐다.

스타벅스 이석구 대표이사는 “대학생 여러분이 독립운동의 숭고한 정신을 본받아 우수한 인재로 성장하기를 진심으로 응원한다. 뜻 깊은 기부에 동참해주신 고객과 파트너에게 감사하며, 앞으로도 독립의 뜻을 되새길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