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홍수 피해 본 라오스 3억 5000만원 지원
현대차그룹, 홍수 피해 본 라오스 3억 5000만원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그룹이 지난달 23일 홍수로 큰 피해를 본 라오스 남부 지역 주민들을 지원하기 위해 3억 5000만원의 지원금을 전달한다고 13일 밝혔다. (재공: 현다자동차)
현대자동차그룹이 지난달 23일 홍수로 큰 피해를 본 라오스 남부 지역 주민들을 지원하기 위해 3억 5000만원의 지원금을 전달한다고 13일 밝혔다. (재공: 현다자동차)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지난달 23일 홍수로 큰 피해를 본 라오스 남부 지역 주민들을 지원하기 위해 3억 5000만원의 지원금을 전달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날 지원키로 한 성금은 라오스 정부 또는 각 구호단체에 전달해 라오스 현지 피해 복구를 위해 쓰일 계획이다. 회사별 지원금액은 현대차 1억 1000만원, 기아차 1억 1000만원, 현대건설·현대엔지니어링 1억 3000만원이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갑작스런 홍수 피해를 본 라오스 국민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며 빠른 복구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국제사회 인도적 지원에 힘을 모아 동참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기아차는 2008년 중국 쓰촨성 대지진, 2009년 아이티 대지진, 2010년 칠레 대지진, 2011년 미국 토네이도 등 해외 대규모 재해에 성금 및 생필품 지원은 물론 현지 구호활동 등에 참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