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수애, 바다 모창능력자에 막말 논란… SNS에 비난 쇄도
조수애, 바다 모창능력자에 막말 논란… SNS에 비난 쇄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히든싱어5’ 조수애 (출처: JTBC ‘히든싱어5’)
‘히든싱어5’ 조수애 (출처: JTBC ‘히든싱어5’)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히든싱어5’ 조수애 아나운서가 바다의 모창 능력자를 향해 독설했다.

12일 방송된 JTBC ‘히든싱어5’에서는 바다가 원조가수로 출연했다.

이날 2라운드에서는 바다와 모창 능력자가 ‘너를 사랑해’를 함께 불렀다.

JTBC 조수애 아나운서가 “저는 그래도 아닌 것 같은 사람은 알겠다”며 “3번이 바다가 아닌 것 같다. 노래를 좀 못한다”고 지적했다.

무대 뒤의 바다는 “제가 3번에 있었으면 진짜 기분 나빴겠다. 3번에 있을 수도 있다”고 발끈했다.

방송 후 조수애 아나운서 인스타그램에는 조 아나운서의 발언을 비난하는 댓글들이 쏟아졌다.

조 아나운서의 인스타그램 게시글에는 게시글과 상관없는 비난글이 쇄도하고 있는 상황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