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위가 간다”
“더위가 간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백민섭 기자] 폭염이 한풀 꺾인 12일 오후 서울역 부근 ‘서울로 7017’ 도심 속 공원에서 시민들이 풍성한 수목로를 거닐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천지일보 2018.8.12  
 

[천지일보=백민섭 기자] 12일 오후 서울역 부근 ‘서울로 7017’ 도심 속 공원에서 시민들이 풍성한 수목로를 거닐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