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부산서 폭염 속 어르신 점심 대접봉사 구슬땀
HUG, 부산서 폭염 속 어르신 점심 대접봉사 구슬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강 HUG 상근감사위원이 9일 부산 서구 아미동 소재 부산연탄은행 밥상나눔터밥상나눔터에서 어르신들께 점심을 대접하고 있다. (제공: HUG)
이재강 HUG 상근감사위원이 9일 부산 서구 아미동 소재 부산연탄은행 밥상나눔터밥상나눔터에서 어르신들께 점심을 대접하고 있다. (제공: HUG) 

밥상나눔터서 200여명에 식사 제공… “사회적 가치 실현”

[천지일보=임문식 기자] 주택도시보증공사(HUG, 사장 이재광)는 지난 9일 부산 서구 아미동 소재 부산연탄은행 밥상나눔터를 찾아 더위에 지친 어르신들에게 점심을 대접하는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밥상나눔터에서는 이재강 HUG 상근감사위원과 감사실 직원 들이 200여명의 어르신들께 점심식사를 대접하고, 부산연탄은행에 소외계층 급식을 위한 후원금 500만원도 전달했다.

이번 봉사활동은 HUG 청렴문화를 선두에서 이끄는 감사실 직원들의 자발적인 봉사활동을 통해 이웃사랑 나눔에 대한 모범을 보이고 지역사회에 대한 사회적 책임을 직접 실천하고자 마련됐다.

이재강 HUG 상근감사위원은 “작은 손길이지만 소외된 이웃들에게 조금이라도 위안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솔선수범하여 사회적 가치실현을 위한 나눔활동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