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합참차장 “北, 시험중단으로 ICBM 기술 아직 완성 못해”
美합참차장 “北, 시험중단으로 ICBM 기술 아직 완성 못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폴 셀바 미 함동참모본부 차장. (출처: 뉴시스)
폴 셀바 미 함동참모본부 차장.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이솜 기자] 폴 셀바 미국 합동참모본부 차장은 북한이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시험 중단 결정으로 인해 아직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기술을 완성하지 못했다고 판단했다.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셀바 미 합참차장은 10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열린 미 공군 협회 조찬 모임 중 “북한은 ICBM의 신뢰도를 높이는 데 필요한 마지막 두 가지 기술을 아직 완성하지 못했다는 것이 우리의 평가”라며 이같이 밝혔다고 연합뉴스가 전했다.

셀바 차장은 “우리는 (북한이) 신뢰할 수 있는 재진입체에 대해 시연한 것을 본 적이 없고, 폭발시키고자 할 때 실제로 폭발하는 그런 시스템을 가능케 하는 믿을 수 있는 장전, 격발, 신관 시스템에 대한 시연도 보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또 그는 북한이 아직 ICBM 기술을 완벽히 완성하지 못한 것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의 비핵화 대화 국면에 따른 북한의 핵·미사일 실험 중단의 영향이라고 봤다.

셀바 차장은 “실험 중단이 김 위원장의 논리와 계산법에 어떤 영향을 미쳤는지는 모른다”면서 “신뢰할 수 없는 미사일이라도 북한이 발사할 수 있다는 것을 전제로 우리는 준비가 돼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