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또 화재?… 운전학원 인근서 정차 중 화재 발생
BMW 또 화재?… 운전학원 인근서 정차 중 화재 발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오전 7시55분께 경남 사천시 곤양면 남해고속도로에서 2011년식 BMW 730LD 차량에서 차량결함(배기가스 재순환 장치 결함)으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해 차량이 전소됐다. (제공: 경남지방경찰청) ⓒ천지일보 2018.8.9
9일 오전 7시55분께 경남 사천시 곤양면 남해고속도로에서 2011년식 BMW 730LD 차량에서 차량결함(배기가스 재순환 장치 결함)으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해 차량이 전소됐다. (제공: 경남지방경찰청) ⓒ천지일보 2018.8.9

120d는 올해 첫 화재 발생
차주 “조수석에서 연기”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11일 정부가 리콜대상 BMW 차량에 대한 운행정지를 검토하는 와중에 또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인천 모 운전학원에 따르면 오후 2시께 건물 밖에 정차 중이던 흰색 BMW 120d 차량 조수석 사물함 쪽에서 불이 났다.

운전학원 직원들은 차주가 화재 발생을 알리자 소화기를 동원해 10분 만에 자체 진화했다.

차주는 지인이 도로주행시험을 마치기를 기다리고 있었는데, 조수석에서 갑자기 연기가 나며 불이 났다고 전했다.

학원 관계자는 초기에 화재를 진압해 외관으로 불길이 번지진 않았으며 플라스틱 재질의 조수석 대시보드 일부만 불에 타서 녹아내렸다고 밝혔다.

BMW 120d 차주는 119 신고 없이 자체적으로 보험사에 사고 처리하고 차량을 견인해 정확한 화재 원인을 파악하는 데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번에 화재가 발생한 BMW 120d는 리콜 대상 차종으로 올해 들어 처음 불이 났다.

국토교통부가 지난 9일까지 집계한 자료에 따르면 올해 화재가 발생한 BMW는 36대이며 8월에만해도 이미 8대가 불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수영 2018-08-11 20:12:22
이정도면 당근 운행정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