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가부 오늘 ‘위안부연구소’ 출범… 日 “한일관계에 찬물”
여가부 오늘 ‘위안부연구소’ 출범… 日 “한일관계에 찬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 소녀상. ⓒ천지일보
일본군 위안부 피해 소녀상. ⓒ천지일보

[천지일보=이솜 기자] 일본 정부가 한국의 ‘일본군 위안부 문제연구소’ 출범에 대해 “양국 관계에 찬물을 끼얹을 수 있다”는 입장을 한국 측에 전달했다고 NHK가 10일 전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일본 외무성은 전날 외교 경로를 통해 한국 측에 연구소 출범이 “한일관계의 미래 지향적 발전을 위한 노력에 찬물을 끼얹을 수 있다”며 이같이 전했다.

아사히신문도 일본 정부가 같은 날 주한 일본대사관을 통해 우리 외교부에 “(2015년 12월) 한일 합의 이념에 반하는 일이 없도록 요구한다”는 입장을 전달했다고 보도했다.

여성가족부는 일본군 위안부 문제연구소를 한국여성인권진흥원 내에 설치하고 이날 오후 현판식을 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