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쿠스 화재… 사고 목격자 “불 나는 것 보고 달려가 운전자 끌어내”
에쿠스 화재… 사고 목격자 “불 나는 것 보고 달려가 운전자 끌어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 연합뉴스)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국도를 달리던 현대자동차 대형 세단 에쿠스 차량에 불이 났다.

9일 오전 1시 41분쯤 경북 상주시 남상주IC 진입로 인근 25번 국도에서 에쿠스 승용차에 불이 나 조수석에 탄 여성이 숨졌다. 남성 운전자는 크게 다쳐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사고 목격자는 당시 서행 중이던 차량에서 불이 나는 것을 목격하고 차량에 접근해 운전자를 밖으로 끌어냈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주행 중인 승용차에서 불꽃이 튀었다”는 목격자의 진술 등을 토대로 화재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진표 2018-08-09 14:03:41
폭염으로 인한 차 화재 사고가 자주 발생하는 가운데....주행중인 차에서 불이 나다니... ㅠㅠ 용감한 시민의 구조로 운전자만은 목숨을건졌다니... 정말 천만 다행이다.

pobipomi 2018-08-09 11:34:06
이야 에쿠스 화재에 bm 사진 메인에 거는 클라스 미친놈들 ㅋㅋㅋㅋㅋ 적당히 해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