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또 화재··· 남해고속도로 이어 제2경인고속도로서도
BMW 또 화재··· 남해고속도로 이어 제2경인고속도로서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오전 7시55분께 경남 사천시 곤양면 남해고속도로에서 2011년식 BMW 730LD 차량에서 차량결함(배기가스 재순환 장치 결함)으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해 차량이 전소됐다. (제공: 경남지방경찰청) ⓒ천지일보 2018.8.9
9일 오전 7시55분께 경남 사천시 곤양면 남해고속도로에서 2011년식 BMW 730LD 차량에서 차량결함(배기가스 재순환 장치 결함)으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해 차량이 전소됐다. (제공: 경남지방경찰청) ⓒ천지일보 2018.8.9

[천지일보 경남=이선미 기자] 9일 오전 7시50분께 남해고속도로에서 A(44)씨가 몰던 2011년식 BMW 730Ld 차량에서 화재가 발생해 차량이 전소됐다.

A씨는 주행 중 차량 앞 보닛 쪽에서 연기가 나는 것을 보고 인근 졸음 쉼터에 차를 세운 후 급히 대피했다.

730Ld는 BMW코리아의 리콜 차량에 포함된 모델이지만 리콜 대상 일자는 2012년 7월부터로, 2011년식인 A씨의 차량은 포함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1시간 후인 오전 8시 50분께는 경기도 의왕시 제2경인고속도로 안양방향 안양과천TG 인근을 달리던 BMW 320d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출동한 소방관이 15분만에 불길을 잡았으며 경찰은 차량 결함 등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