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경제활성화 방안 발표… 3년간 180조원 투자·4만명 채용
삼성, 경제활성화 방안 발표… 3년간 180조원 투자·4만명 채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천지일보
삼성전자. ⓒ천지일보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삼성이 미래성장 기반 구축을 위해 앞으로 3년간 총 180조원을 신규 투자하고, 4만명을 직접 채용하기로 했다.

또한 4차 산업 혁명 기술인 인공지능(AI)·바이오·반도체·전장(전자 장비) 부품 등에 투자를 대폭 확대하고, 관련 청년 일자리를 늘리기로 했다.

삼성은 8일 ▲신규투자 확대 ▲청년일자리 창출 ▲미래 성장사업 육성 ▲개방형 혁신 생태계 조성 ▲상생협력 강화 등을 담은 경제활성화·일자리 창출 방안을 발표했다.

발표에 따르면 투자 금액 중 약 72%에 해당하는 130조원을 국내에 투입한다. 이에 대한 직간접 유발 효과는 70만명에 달할 것으로 삼성 측은 기대하고 있다.

AI·5G·바이오·전장부품 등 4대 미래 성장사업에도 약 25조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삼성은 ‘혁신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앞으로 5년간 청년 취업준비생 1만명에게 소프트웨어 교육 기회를 제공하며 500개 스타트업 과제를 지원하기로 했다.

또 중소벤처기업부와 함께 향후 5년간 1100억원을 조성해 중소기업과의 상생 프로그램도 확대 운영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