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 화력발전소 폭발사고…1명 사망·4명 부상
포천 화력발전소 폭발사고…1명 사망·4명 부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연합뉴스) 8일 오전 경기도 포천시 신북면의 한 화력발전소에서 폭발 사고가 나 근로자 1명이 숨지고 4명이 다쳤다. 사진은 사고 현장의 모습.
(포천=연합뉴스) 8일 오전 경기도 포천시 신북면의 한 화력발전소에서 폭발 사고가 나 근로자 1명이 숨지고 4명이 다쳤다. 사진은 사고 현장의 모습.

[천지일보=박헤옥 기자] 8일 경기도 포천시의 석탄화력발전소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48분께 포천시 신북면 신평리 장자산업단지 석탄화력발전소 점검작업 중 분진 폭발로 추정되는 사고가 나 근로자 1명이 숨지고 4명이 다쳤다.

숨진 근로자는 협력업체 직원 김모(45)씨인 것으로 파악됐다. 정모(56)씨가 1도 화상을 입는 등 4명이 다쳐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해당 시설은 GSE&R로, 지난 4월부터 본격적인 상업운전을 위해 시험가동 중이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하는 한편 피해규모를 파악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