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라오스 이재민 피해복구에 10만불 기부
롯데, 라오스 이재민 피해복구에 10만불 기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는 7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찾아 라오스 이재민 긴급구호 및 피해지역 복구지원을 위해 성금 10만불을 기부했다. (사진 왼쪽부터) 굿네이버스 황성주 나눔마케팅본부장, 굿네이버스 김인희 부회장, 롯데지주 오성엽 커뮤니케이션실장,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김연순 사무총장, 롯데지주 이종현 CSV팀장,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김효진 모금사업본부장. (제공: 롯데)
롯데는 7일 서울 중구에 위치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찾아 라오스 이재민 긴급구호 및 피해지역 복구지원을 위해 성금 10만불을 기부했다. (사진 왼쪽부터) 굿네이버스 황성주 나눔마케팅본부장, 굿네이버스 김인희 부회장, 롯데지주 오성엽 커뮤니케이션실장,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김연순 사무총장, 롯데지주 이종현 CSV팀장,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김효진 모금사업본부장. (제공: 롯데)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롯데는 7일 지난달 댐 붕괴 사고로 발생한 라오스 이재민에 대한 구호물품 지원과 피해지역 복구활동을 위해 10만 불을 기부한다고 밝혔다.

기부금은 이날 오성엽 롯데지주 커뮤니케이션실장이 서울에 위치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방문해 전달했다. 전달식에는 사회복지모금회 김연순 사무총장과 굿네이버스 인터내셔날 김인희 부회장이 참석했다.

기부금은 라오스 지부가 있는 사단법인 굿네이버스 인터내셔날을 통해 현지에 전달된다. 이번 재난으로 삶의 터전을 잃은 라오스 주민들에게 생필품을 지원하고 마을 재건사업을 진행하는데 사용될 예정으로, 특히 피해 복구 과정에서 방치되기 쉬운 아이들을 위해 임시 보호시설을 설립하는 등 피해 지역 아동을 집중 지원할 계획이다.

오성엽 롯데지주 커뮤니케이션실장은 지원 취지에 대해 “힘든 시간을 겪고 있는 라오스 주민들이 하루라도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며 “특히 더위 및 질병에 취약한 어린이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