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정, 전기요금 누진제 부담 완화 위한 대책 논의
당정, 전기요금 누진제 부담 완화 위한 대책 논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기요금 통지서. (출처: 연합뉴스)
전기요금 통지서.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정부와 여당이 7일 국회에 당정 협의회를 열어 연일 기록적인 폭염 속 전기요금 부담을 줄이기 위한 누진제 완화를 논의한다.

이날 정부는 누진제 구간별로 할당된 사용량을 늘려 전기요금을 경감하는 방식 등을 검토 중이며, 이번 협의에서 구체적인 인하 폭을 결정한다.

당에서는 홍영표 원내대표, 김태년 정책위의장, 홍익표 정책위 수석부의장이, 정부에서는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등이 참석한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7~8월간 한시적인 누진제 완화 방안을 조속히 확정할 것을 촉구한 바 있다.

이날 협의한 누진제 완화안은 백 장관이 정부서울청사에서 브리핑을 통해 밝힐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