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중국과 무역 재협상 진행 중… 관세 예상보다 잘 작동”
트럼프 “중국과 무역 재협상 진행 중… 관세 예상보다 잘 작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이솜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과의 무역 재협상이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4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중국 증시는 지난 4개월간 27% 빠졌고, 그들은 우리와 대화하고 있다”며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관세가 누구의 예상보다도 훨씬 잘 작동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트럼프 대통령은 “이 끔찍한 무역거래에서 성공적으로 재협상이 이뤄지면 극적으로 상승할 것”이라며 “우리 증시는 예전보다 더 강해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미·중 양국이 ‘무역 전면전’을 피하고자 물밑 접촉을 이어가고 있다는 관측 속에 트럼프 대통령이 미·중 재협상을 사실상 공식화한 것이어서 주목된다.

앞서 래리 커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NEC) 위원장도 지난 3일 방송 인터뷰에서 “고위급 레벨에서 무역에 관한 일부 소통이 있었다”면서 미·중간 무역협상 재개를 타진하기 위한 물밑 접촉이 이뤄지고 있음을 확인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