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편 임효성 사과… “슈 도박 죄송, 이혼설 사실 아니다”
남편 임효성 사과… “슈 도박 죄송, 이혼설 사실 아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슈-임효성 부부 (사진출처: 슈 블로그)
슈-임효성 부부 (사진출처: 슈 블로그)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6억대 도박자금을 빌린 후 갚지 않은 혐의로 피소된 S.E.S 출신 슈에 대해 남편 임효성이 심경을 밝혔다.

3일 오후 슈 남편 임효성은 이데일리와 전화통화에서 “아내 슈의 물의에 실망하신 분들에게 남편으로서 깊은 사과의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미 상당액을 변제했다. 갚지 않은 것이 아닌, 아직 다 갚지 못한 상황에서 피소된 것”이라며 “백방으로 노력해 꼭 빌린 돈을 모두 갚을 것을 약속드린다”고 덧붙였다.

임효성은 슈가 도박을 하게 된 계기에 대해 “슈는 좋은 엄마, 좋은 아내이다. 그 누구보다 제가 잘 알고 있다. 다만 아이 셋을 키우며 최근 육체적 피로가 극도로 심했고, 연예 활동의 기복 등으로 스트레스가 많았다”며 “슈를 아는 누구나 잘 아시겠지만 워낙 순수해서 물정이 어둡고 꼬임에 넘어가곤 하는 경향이 있다. 큰 실수를 저질렀고, 깊숙이 반성하고 있다”고 전했다.

부부간 불화설 등에 대해선 “모두 사실이 아니며, 돈보다는 사람이 먼저다. 저는 남편으로서 최선을 다해 가정을 올바른 길로 이끌 것을 다짐드린다”고 말했다.

슈는 지난 6월 서울 광진구 한 호텔 카지노에서 2명으로부터 각각 3억 5000만원과 2억 5000만원을 빌리고는 갚지 않은 혐의를 받는다.

한편 슈는 지난 2010년 동갑내기 농구선수 임효성과 결혼해 아들 1명과 쌍둥이 딸을 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