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 물류창고 화재… “인명피해 없어”
파주 물류창고 화재… “인명피해 없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오후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의 한 물류 창고에서 불이나 소방 당국이 진화 중이다. (출처: 연합뉴스)
1일 오후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의 한 물류 창고에서 불이나 소방 당국이 진화 중이다.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김빛이나 기자] 경기도 파주시의 한 물류 창고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1일 오후 5시 12분께 파주시 월롱면 삼륭물산 창고에서 불이났다.

소방당국은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중앙구조단 헬기와 소방차 37대를 동원해 진화 작업을 벌여 오후 7시께 불길을 잡았다.

초기 진화를 마친 소방당국은 공장 내부의 잔불 정리를 하고 있으며 밤샘 작업을 할 예정이다.

소방 관계자는 “초진은 완료했지만 공장 내부에 매트리스 등 불에 잘 타는 물건이 많아 완전 진화까지는 시간이 더 걸릴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화재로 약 4천㎡ 규모의 공장 건물과 내부에 있던 집기류가 탄 것으로 전해졌다.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소방 당국은 피해 규모와 화재 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