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 화재 발생… 39.8도 살인 폭염 속 자연발화 추정
제천 화재 발생… 39.8도 살인 폭염 속 자연발화 추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오후 7시 37분께 충북 제천시 왕암동의 원료의약품 제조 공장에서 불이 났다. (출처: 연합뉴스)
1일 오후 7시 37분께 충북 제천시 왕암동의 원료의약품 제조 공장에서 불이 났다.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 제천=박주환 기자] 1일 폭염이 원인으로 보이는 화재가 충북 제천시 왕암동 원료의약품 제조 공장에서 발생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화재는 이날 오후 7시 37분쯤 발생했다. 소방당국이 오후 8시 2분께 2개 이상 소방서의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대응 2단계’를 발령해 진화에 나서 큰 불을 잡았다. 

제천시에 따르면 불은 공장 밖에 쌓인 고체 폐기물이 폭염 속에 자연 발화한 것으로 추정된다. 이날 제천 지역은 낮 최고기온 39.8도까지 올라가는 등 기상 관측 이후 최대 온도를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