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비아서 한국인 1명 무장단체에 피랍… “대통령님 도와달라”
리비아서 한국인 1명 무장단체에 피랍… “대통령님 도와달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6일(현지시간) 리비아에서 한국인 1명(왼쪽 두번째)이 무장단체에 납치돼 27일째 억류된 상태라고 외교부 당국자가 1일 밝혔다.  (출처: 연합뉴스)
지난달 6일(현지시간) 리비아에서 한국인 1명(왼쪽 두번째)이 무장단체에 납치돼 27일째 억류된 상태라고 외교부 당국자가 1일 밝혔다. (출처: 연합뉴스)

필리핀 국적 남성 3명과 27일째 억류

[천지일보=손성환 기자] 지난달 6일(현지시간) 리비아에서 한국인 1명이 무장단체에 납치돼 27일째 억류된 상태인 것으로 1일 알려졌다.

외교부 당국자는 이날 이같이 밝히며 리비아 서부 자발 하사우나 지역에서 무장민병대가 현지 한 회사의 캠프에 침입해 한국인 1명과 필리핀 3명을 납치하고 물품을 빼앗았다고 전했다.

사건 발생 직후 이 회사 관계자가 피해 사실을 신고했지만 현재 납치 세력의 정체, 요구사항 등은 확인되지 않고 있다고 알려졌다.

정부 당국자에 따르면 납치 세력이 조만간 요구사항을 제시할 것으로 보인다.

피해자가 “대통령님, 제발 도와달라. 내 조국은 한국이다.(please help me, president, our country South Korea)”라고 말한 영상이 공개되기도 했다.

이날 ‘218뉴스’라는 리비아 유력 매체 페이스북 계정에 2분 43초의 이 같은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에는 자신이 한국인이라 밝힌 남성 1명과 필리핀 국적이라고 밝힌 남성 3명 등 총 4명이 등장해 도움을 요청하는 모습이 찍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