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4개 공익재단 이사장에 이문호 前 연암대 총장
LG 4개 공익재단 이사장에 이문호 前 연암대 총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문호 LG 공익재단 이사장. (제공: LG)
이문호 LG 공익재단 이사장. (제공: LG)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LG연암문화재단, LG연암학원, LG복지재단, LG상록재단 등 LG의 4개 공익재단은 30일 이문호 전 연암대학교 총장을 신임 이사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LG연암문화재단·LG연암학원·LG복지재단·LG상록재단 등 LG 공익재단 4곳은 이날 오전 이사회를 열어 지난 5월 구 전 회장 타계로 공석이던 재단 이사장에 이문호 전 연암대 총장을 선임했다. 이 신임 이사장은 LG 회장실 사장과 그룹 구조조정본부장 등을 지낸 LG의 원로 경영인이다.

그동안 LG의 공익재단의 이사장은 故 구인회 창업회장, 구자경 명예회장, 구본무 회장 등 그룹 회장이 맡아왔다.

LG 관계자는 “구광모 대표는 상당기간 경영에 집중하기 위해 직접 이사장을 맡지는 않았지만 선대회장이 우리 사회를 위해 도움이 되는 일을 하고자 설립한 공익재단에 깊은 관심을 갖고 계속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LG는 LG연암문화재단(1969년)을 시작으로 LG연암학원(1973년), LG복지재단(1991년), LG상록재단(1997년)을 차례로 설립해 문화, 교육, 복지, 환경 등 분야별로 전문화된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