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글로비스, 12년째 강원 홍천 주민과 ‘1사1촌’ 교류
현대글로비스, 12년째 강원 홍천 주민과 ‘1사1촌’ 교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글로비스가 강원도 홍천군 두촌면 자은2리를 찾아 ‘1사1촌 교류활동’을 실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제공: 현대글로비스)
현대글로비스가 강원도 홍천군 두촌면 자은2리를 찾아 ‘1사1촌 교류활동’을 실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제공: 현대글로비스)

[천지일보=정다준 기자] 현대글로비스가 강원도 홍천군 두촌면 자은2리를 찾아 ‘1사1촌 교류활동’을 실시했다고 29일 밝혔다.

현대글로비스의 임직원 100여명은 지난 25~26일 이틀간 2차례에 나눠 ‘1사1촌’ 결연을 맺은 자은2리를 찾아 주민들이 경작한 옥수수를 수확하고 포장하는 등 부족한 농가의 일손을 도왔다.

지난 2007년 4월 처음으로 자은2리와 1사1촌 협약을 맺은 현대글로비스는 12년 동안 지역 농민들과 꾸준히 교류활동을 펼치고 있다.

현대글로비스는 고령화로 일손이 부족한 농가의 소득 증대와 농촌 활성화에 위해 일년에 두 차례 자은2리를 찾아 교류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작년에는 넝쿨과 돌, 잡초를 제거하고 고추 고정 작업을 돕는 등 다양한 활동으로 농가에 보탬이 된 바 있다.

현대글로비스는 직원들이 수확하고 포장한 옥수수 중 1500여 박스를 구매해 전 임직원 가정으로 발송했다. 자은2리 농가 소득에 도움을 주는 한편 임직원들에게 ‘1사1촌’ 교류활동의 의미를 전하기 위해서다.

현대글로비스 관계자는 “농민들이 일궈낸 농산물을 임직원들이 수확하며 1사1촌 활동의 의미를 되새겼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교류활동을 통해 기업과 농촌의 상생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글로비스는 제빵 봉사, 생필품 나눔 행사, 지역 어르신 팔순잔치 등 다양한 방법으로 사회에 이바지하는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한 졸음운전 방지 키트 배포, 어린이 재난안전 체험교육, 안전공감 마라톤 등 재난재해 예방을 주제로 한 안전공감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