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무 “장관 자리 연연안해… 기무개혁 성공 소임 다할 뿐”
송영무 “장관 자리 연연안해… 기무개혁 성공 소임 다할 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안현수 기자]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2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방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천지일보 2018.7.24
[천지일보=안현수 기자]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2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국방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천지일보 2018.7.24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최근 국군기무사령부 계엄령 검토문건을 둘러싼 논란과 관련해 “저는 장관 자리에 연연한다 이런 것은 없다”고 밝혔다.

송 장관은 27일 청와대에서 ‘국방개혁 2.0’을 문재인 대통령에게 보고한 뒤 용산 국방부 청사에서 가진 브리핑에서 최근의 사태에 대한 소회를 묻자 이 같이 답했다.

이어 그는 “국방개혁을 성공시키고 기무개혁도 성공시키는 데 제 소임을 다할 뿐”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