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北 미사일발사장 폐기 동향에 “비핵화 좋은 징조”
문대통령, 北 미사일발사장 폐기 동향에 “비핵화 좋은 징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청와대 본관 접견실에서 열린 주한대사 신임장 제정식에서 해리 해리스 주한미국대사로부터 신임장을 받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출처: 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청와대 본관 접견실에서 열린 주한대사 신임장 제정식에서 해리 해리스 주한미국대사로부터 신임장을 받은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임문식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북한이 미사일시험장 시설 철거를 했다는 보도에 대해 “북한의 비핵화를 위해 좋은 징조”라고 말했다.

김의겸 대변인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오전 청와대에 해리 해리스 신임 주한 미국대사로부터 신임장을 받은 자리에서 “북한이 핵실험장을 폐기한 데 이어 미사일 엔진 시험장과 미사일 발사장을 폐기하는 것으로 한미 두 나라 정보 당국은 파악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또 “미군 유해송환도 약속대로 이뤄진다면 북미 대화가 탄력을 받지 않을까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