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문 이틀째… 퇴근 후 ‘노회찬’ 찾은 시민들
조문 이틀째… 퇴근 후 ‘노회찬’ 찾은 시민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정렬 기자] 고(故)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 장례식 이틀째인 24일 저녁, 빈소가 마련된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는 퇴근 후 조문하는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천지일보 2018.7.24
 

[천지일보=박정렬 기자] 고(故)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 장례식 이틀째인 24일 저녁, 빈소가 마련된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는 퇴근 후 조문하는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저녁 6시경 조문객들이 늘어나더니 7시 즈음에는 빈소가 있는 지하2층 로비를 한바퀴 돌아 100m 넘게 조문객들 줄이 길어진 상태다.

[천지일보=박정렬 기자] 고(故)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 장례식 이틀째인 24일 저녁, 빈소가 마련된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에는 퇴근 후 조문하는 시민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천지일보 2018.7.2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