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Y전문학교 호텔식음료바리스타과정, F&B창업심화교육 실시
LOY전문학교 호텔식음료바리스타과정, F&B창업심화교육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OY전문학교 현장실습 수업 모습 (제공: LOY전문학교)
LOY전문학교 현장실습 수업 모습 (제공: LOY전문학교)

[천지일보=김민아 기자] LOY문화예술실용전문학교(학장 정지수)는 호텔식음료바리스타과정에서 F&B창업심화교육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LOY전문학교는 커피부터 와인·티·칵테일·전통주·꽃차 등 커피음료 기본실무와 함께 디저트 교육을 융합한 전공으로 F&B 산업 전체에 걸친 실무중심교육으로 기업에서 필요로 하는 현장형 전문가를 양성하는 호텔식음료바리스타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또 관광식음료·호텔연회웨딩·호텔카지노서비스과정의 융합교육을 통해 관광학사 학위를 취득할 수 있는 호텔관광비즈니스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호텔식음료바리스타과정은 국내 최대 규모의 커피머신과 로스팅 머신을 보유하고 있는 최첨단 호텔식음료 실습실에서 1:1 실습교육을 한다. 또한 단순히 커피를 추출하고 음료를 제조하는 기술을 넘어 바리스타와 소믈리에 직업 영역을 확장해 제과제빵·카페음료 메뉴개발·인테리어·경영관리·마케팅 노하우를 배워 카페컨설팅까지 가능하도록 전문 교육을 실시해 카페를 창업하고 디자인할 수 있는 심화 교육을 실시한다.

아울러 유럽 스페셜티자격증(SCAE) 국제 바리스타 자격시험 공식인증기관으로서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바리스타자격증을 본교에서 직접 자격증시험을 치르게 돼 익숙한 환경에서 연습하고 시험까지 볼 수 있기 때문에 매년 전원이 합격하는 쾌거를 이루고 있다고 학교 측은 설명했다.

이외에도 한국와인아카데미협의회에서 주관하는 와인소믈리에 2급 자격증 공식인증기관, 한국와인아카데미협의회에서 주관하는 ‘KWAC 와인강사 자격증’ 공식 인증기관으로, 재학생들의 실력향상을 위해 소수의 특급호텔에서만 진행되는 티마스터 교육과정인 로네펠트 티마스터 자격증 특강을 독점으로 진행하고 있다.

이에 매년 칵테일 및 바리스타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으로 입상하는 성과를 내고 있다. 지난해는 국내 바리스타들이 참여해 각 부문별 국가 대표를 선발하는 국내 선수권 대회인 2017 WCCK(World Coffee Championship of Korea) KLAC(Korea Latte Art Championship)대회에서 원선본 학생이 대상을 수상하며 국가대표로 선발되기도 했다.

한편 LOY문화예술실용전문학교는 현재 호텔식음료바리스타과정과 호텔관광비즈니스과정에서 2019학년도 신입생을 모집하고 있다. 수능과 내신 성적은 반영하지 않고 자기소개서와 1:1 적성면접으로 선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