靑 “계엄령 검토 문건서 언론 사전검열 등 통제 구체적 계획”
靑 “계엄령 검토 문건서 언론 사전검열 등 통제 구체적 계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20일 오후 청와대 춘추관에서 ‘계엄령 문건’의 세부자료를 공개하고 있다. 청와대는 국방부에서 취합된 ‘계엄령 문건’을 19일 제출받아 문재인 대통령의 지시로 이날 일부 자료를 공개한 것이다. 2018.7.20 (출처: 연합뉴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20일 오후 청와대 춘추관에서 ‘계엄령 문건’의 세부자료를 공개하고 있다. 청와대는 국방부에서 취합된 ‘계엄령 문건’을 19일 제출받아 문재인 대통령의 지시로 이날 일부 자료를 공개한 것이다. 2018.7.20 (출처: 연합뉴스)

기무사 문건 세부 자료 공개

[천지일보=임문식 기자] 청와대가 20일 탄핵촛불 정국 당시 국군 기무사령부가 작성한 ‘계엄령 검토 문건’의 일부 세부 내용을 공개하고 나섰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청와대에서 브리핑을 열고 계엄령 검토 문건에서 계엄 선포와 동시에 언론 사전 검열 등 보도통제를 구체적으로 계획하고 있었다는 점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계엄 문건엔 특히 계엄 해제를 막기 위해 당시 여당인 자유한국당을 계엄 해제 국회 의결과정에 불참시키고, 국정원 2차장을 계엄사령관 보좌진으로 투입해 국정원을 통제하도록 하는 내용도 포함됐다. 

이 같은 내용은 앞서 공개된 전시계엄 및 합수업무 수행방안 문건에 딸린 대비계획 세부 자료가 전날 국방부를 통해 청와대 국가안보실과 민정수석실로 제출되면서 확인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