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종차별' 발언 논란 파파존스 창업자, 사퇴의사 번복
'인종차별' 발언 논란 파파존스 창업자, 사퇴의사 번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이빌=AP/뉴시스】 피자 브랜드 파파존스 설립자 존 슈내터가 18일(현지시간) 이사회 의장직 사퇴 입장을 번복했다. 슈내터는 이날 이사회에 보낸 서한에서 자신이 사임한 것은
 

【루이빌=AP/뉴시스】 피자 브랜드 파파존스 설립자 존 슈내터가 18일(현지시간) 이사회 의장직 사퇴 입장을 번복했다. 슈내터는 이날 이사회에 보낸 서한에서 자신이 사임한 것은 "실수"라며 "이사회가 아무런 조사도 하지 않고 루머와 빈정거림에 근거해 의장직을 박탈했다"고 주장했다. 사진은 파파존스 광고에 등장한 슈내터의 모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