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미 “노회찬 믿는다… 특검이 빨리 밝혀달라”
이정미 “노회찬 믿는다… 특검이 빨리 밝혀달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박정렬 기자] 19일 오전 국회 정론관 앞에서 정의당 이정미 대표가 노회찬 원내대표와 드루킹 관련 의혹에 대한 입장을 설명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7.19
[천지일보=박정렬 기자] 19일 오전 국회 정론관 앞에서 정의당 이정미 대표가 노회찬 원내대표와 드루킹 관련 의혹에 대한 입장을 설명하고 있다. ⓒ천지일보 2018.7.19

[천지일보=박정렬 기자] 정의당 이정미 대표가 19일 “노회찬 원대대표와 드루킹 연관 의혹에 대해 특검은 수사에 속도를 내 사실을 명확하게 밝혀달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 앞에서 기자들을 만나 “노회찬 원내대표는 미국 방문을 위해 떠나기 전에도 ‘드루킹으로부터 돈을 받은 적이 없다’고 단호하게 말했다. 당 대표로서 노회찬 원내대표의 말을 신뢰한다”고 밝혔다.

당내에서 노 원내대표를 향해 사퇴 요구가 있었다는 질문에는 “당원 중 한명이 ‘사실이라면’이라는 전제를 달고 그런 요구를 했다. 그 정도 의견은 나올 수 있다고 본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무엇보다 확인되지 않은 의혹이 사실인 양 언론에 보도되고 있는 것이 문제”라며 특검의 신속한 수사를 거듭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