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北비핵화 협상 “시간·속도제한 없다”
트럼프, 北비핵화 협상 “시간·속도제한 없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 대통령 영부인 멜라니아 여사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왼쪽부터)이 16일 핀란드 수도 헬싱키에서 미-러 정상 공동기자회견 후 2018 러시아 월드컵 공인구를 들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출처: 뉴시스)
미 대통령 영부인 멜라니아 여사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왼쪽부터)이 16일 핀란드 수도 헬싱키에서 미-러 정상 공동기자회견 후 2018 러시아 월드컵 공인구를 들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이솜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7일(현지시간) 북한과의 비핵화 협상과 관련해 “시간 제한도, 속도 제한도 없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공화당 하원의원들과 만나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논의한 주요 의제는 북한이었다”면서 비핵화 협상 프로세스(과정)를 밟아갈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고 연합뉴스가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대북 제재는 유지되고 있고 북한에 억류됐던 인질들은 되돌아왔다”며 북한과의 관계가 매우 좋다고 평가하며 서두르지 않겠다고 전했다.

아울러 트럼프 대통령은 이번 정상회담 자리에서 푸틴 대통령이 북한 비핵화 이슈에 전적으로 지원을 약속했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