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 웹툰 창작 프로그램 ‘인기·청년작가 양성’
[동해] 웹툰 창작 프로그램 ‘인기·청년작가 양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도 동해시 발한동 시립 발한도서관 웹툰창작체험관에서 6월부터 8월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초등학생들과 중학생들이 웹툰 체험하기와 웹툰창작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천지일보(뉴스천지) 2018.7.17
강원도 동해시 발한동 시립 발한도서관 웹툰창작체험관에서 6월부터 8월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초등학생들과 중학생들이 웹툰 체험하기와 웹툰창작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천지일보(뉴스천지) 2018.7.17

[천지일보 동해=김성규 기자] 강원도 동해시(시장 심규언)가 지난 6월부터 운영 중인 웹툰 창작체험관이 인기를 누리고 있다.

현재 초등학생을 대상 웹툰 체험하기와 중학생의 자유학년제 수업과 연계한 웹툰창작 프로그램을 지난 6월부터 8월까지 매주 토요일 마다 운영 중에 있으며 수강생들의 참여와 관심도가 매우 높다.

시는 9월부터 고등학생과 일반 시민을 대상으로 한 프로그램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웹툰 청년작가 양성 과정을 신설함으로써 청년 구직자들의 직업 선택 폭을 넓히는 것은 물론 지역 일자리 창출한다는 계획이다.

시는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제1회 동해시 평생학습축제 기간 동안 ‘웹툰 체험하기 체험관’을 운영해 웹툰을 알리고 이를 통해 지역 내 웹툰 문화 대중화를 도모할 방침이다.

박태옥 동해시 평생교육센터 소장은 “온라인에서만 접했던 웹툰 콘텐츠를 오프라인에서도 보다 쉽게 만날 수 있게 된다는 점에서 웹툰 창작 체험관은 새로운 형태의 문화 플랫폼으로 각광받을 것이다”면서 “앞으로 웹툰 관련 프로그램을 내실 있게 운영하여 시민의 문화 향유 저변 확대는 물론 웹툰 작가를 지망하는 청년들의 꿈을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해시는 2018년 웹툰창작체험관 신규 조성 기관으로 선정됨에 따라 국비 3500만원을 들여 시립 발한도서관에 웹툰창작체험관을 조성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