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맥주 “대구 치맥에서도 ‘카스 먼저’”
오비맥주 “대구 치맥에서도 ‘카스 먼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치맥페스티벌 (제공: 오비맥주)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7.16
대구치맥페스티벌 (제공: 오비맥주)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7.16

[천지일보=정인선 기자] 오비맥주 카스가 18~22일까지 총 5일간 대구 두류공원 일대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음식문화축제 ‘2018 대구치맥페스티벌’에 공식 후원사로 참여한다고 16일 밝혔다.

2014년부터 5년 연속 대구치맥페스티벌에 참여해 온 카스는 음식의 풍미와 맛을 더해주는 카스의 매력을 부각시키기 위해 ‘카스먼저(카먼)’를 올해 축제의 주제로 정했다. ‘카먼’은 ‘카스 먼저’의 앞 글자를 딴 것으로 무더운 여름 시원한 카스 먼저 마시고 ‘리프레시(Refresh, 생기를 되찾게 하다)’ 하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오비맥주는 치맥페스티벌을 찾은 관람객을 위해 행사장 곳곳에 치맥을 즐길 수 있는 ‘카먼 라운지’와 즉석 판매 부스 ‘프레시펍(Pub)’을 운영하고 포토존 인증샷 이벤트 등 다양한 참여 프로그램을 펼친다.

‘카스 브랜드 데이’로 지정된 20일과 21일에는 ‘비와이’ ‘페노메코’ ‘리듬파워’ ‘파트타임쿡스’ 등 인기 힙합 뮤지션과 ‘DJ 준코코’ ‘DJ 가렌츠’ 등 국내 정상급 DJ들을 초청해 짜릿한 공연을 선사한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카스 특유의 신선함과 청량감이 치킨과 잘 어울린다는 것이 소비자들의 평가”라며 “전 세계에 ‘한국의 치맥’ 문화를 알려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