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안양씨엘포레자이 1순위 청약 마감… 최고 63.7대 1
GS건설, 안양씨엘포레자이 1순위 청약 마감… 최고 63.7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건설 ‘안양씨포럴자이’ 모델하우스에 몰려든 시민들. (제공: GS건설)
GS건설 ‘안양씨포럴자이’ 모델하우스에 몰려든 시민들. (제공: GS건설)

[천지일보=유영선 기자] GS건설이 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안양동 일대에 선보인 ‘안양씨엘포레자이’ 1순위 청약에서 최고경쟁률 63.7대1로 마감했다.

13일 금융결제원 등에 따르면 지난 12일 안양씨엘포레자이 청약접수 결과 총 493가구 모집에 1만 2164명이 신청하며 평균 2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총 15개 주택형이 모두 1순위에서 마감됐으며 이중 14개 주택형은 1순위 해당지역에서 마감됐다.

최고경쟁률은 전용 84㎡A로 35가구 모집에 2228명이 몰리면서 63.7대 1을 기록했다. 전용 73㎡A는 46가구 모집에 2470명이 접수, 53.7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51가구를 모집하는 전용 59㎡A도 37.2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유일한 중대형 평면인 전용 100㎡ 역시 16가구 모집에 425명이 신청, 26.56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전용 49㎡B는 15가구 모집에 439명이 접수해 평균 29.27대 1을 기록했다. 전용 39㎡는 27가구 모집에 140명이 접수해 평균 5.19대 1을 기록했다.

앞서 GS건설이 지난 10일 특별공급 청약을 받은 결과 총 336가구 모집에 864명이 접수하면서 평균 2.57대 1의 경쟁률을 나타낸 바 있다. 청약 당첨자는 19일에 발표한다. 계약은 7월 31일부터 8월 2일까지 3일간 진행한다.

또 1차 계약금 1000만원 정액제로 계약자들의 부담을 낮췄으며, 비투기과열지구 및 비청약과열지구에 속해 있어 최초 계약 가능일로부터 6개월 이후 전매가 가능하다.

박희석 GS건설 안양씨엘포레자이 분양소장은 “안양지역 첫 자이 브랜드 아파트로 공급된다는 기대감과 신도시 아파트 못지 않은 평면 설계, 합리적인 분양가로 수요자들의 많은 관심을 보였다”며 “특별공급에 이어 일반공급 청약에서도 높은 경쟁률을 기록하며 마감해 자이 브랜드에 대한 신뢰를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안양씨엘포레자이 모델하우스는 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안양동 584-1번지에 위치해 있다. 입주는 2021년 2월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