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수학교 교사, 지적장애 여제자 수차례 성폭행 의혹
특수학교 교사, 지적장애 여제자 수차례 성폭행 의혹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강태우 기자] 특수학교 교사가 지적장애를 가진 중학교 여학생들을 상습적으로 성폭행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11일 강원지방경찰청은 도내 한 특수학교 교사 A씨가 장애 여학생들을 성폭행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지난 9일 A씨가 지적 장애 여학생을 중학교 1학년이었던 2014년부터 최근까지 4년 간 수차례의 성폭행을 했다는 내용의 신고를 접수 받고 조사 중이다.

신고 내용에 따르면 첫 성폭행은 학교 건물 3층 체육관에서 이뤄졌으며 대낮에 친구들이 있는 교실에서도 성폭행을 당하는 등 장기간 수도 없이 피해가 계속됐다는 것이다.

이 여학생은 자신 외에도 피해자가 2명 더 있다고 주장했다. 학교 측은 피해 학생과 토론 중 의심이 들어 경찰에 신고하고 해당 교사를 직위해제 시켰다.

현재 해당교사는 혐의를 전면 부인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