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인도 순방 마치고 싱가포르행… 15년만에 국빈방문
문 대통령, 인도 순방 마치고 싱가포르행… 15년만에 국빈방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11월 문재인 대통령이 리센룽 싱가포르 총리와 필리핀 마닐라 국제컨벤션센터에서 양자회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출처: 뉴시스)
지난해 11월 문재인 대통령이 리센룽 싱가포르 총리와 필리핀 마닐라 국제컨벤션센터에서 양자회담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출처: 뉴시스)

[천지일보=임문식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인도 국빈방문 일정을 마치고 싱가포르로 향해 2박3일 간의 국빈방문 일정에 돌입한다.

이번 싱가포르 방문은 한국 정상으로선 15년 만이다.

문 대통령은 12일 공식환영식에 참석한 뒤, 할리마 야콥 싱가포르 대통령을 면담하는 데 이어 리센룽 총리와 한·싱가포르 정상회담을 가진다.

이후 비즈니스포럼에서 기조연설을 한 후 국빈 만찬에 참석한다.

13일에는 싱가포르 렉처에 참석해 한반도 및 아시아의 평화·번영에 대한 연설을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