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대학생 홍보대사 15기 발대식 출범
대우건설, 대학생 홍보대사 15기 발대식 출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5일 종로구 대우건설 본사에서 진행된 대우건설 대학생 홍보대사 15기 발대식에서 홍보대사들과 박상훈 대우건설 인사경영지원본부장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제공: 대우건설)
지난 5일 종로구 대우건설 본사에서 진행된 대우건설 대학생 홍보대사 15기 발대식에서 홍보대사들과 박상훈 대우건설 인사경영지원본부장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제공: 대우건설)

[천지일본=유영선 기자] 대우건설은 지난 5일 서울 종로구 신문로 대우건설 본사 사옥에서 ‘대우건설 대학생 홍보대사(이하 대대홍)’ 15기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총 36명의 학생들로 구성한 15기 홍보대사는 오는 11월 9일까지 약 5개월간 개인 SNS 활동과 다양한 주제의 팀 활동을 진행하게 된다.

이번 15기 ‘대대홍 환경 개선 프로젝트 시즌 3’은 학생들이 각 팀 별로 인테리어 작업을 통해 전통시장과 소방관 휴게시설, 유기견 보호소 등의 환경 개선 활동을 직접 기획하고 운영하는 기업사회공헌(CSR) 프로그램으로, 대우건설이 전체 운영비용을 지원한다.

이번 프로그램에는 대우건설과 함께 ‘해비타트 사랑의 집고치기’ 활동, 임직원 직무 인터뷰, 기술연구원 및 현장 견학 등도 진행된다.

대우건설은 지난 2009년 건설업계 최초로 대학생 홍보대사를 운영해 지난해까지 9년간 총 14기(585명)를 배출했다.

그동안 대대홍은 ‘쓰레기를 대우해줘’ CSR 활동, ‘대우건설米’ 재배, ‘애완동물 러브하우스’ 제작, ‘남산꽃길걷기행사’ 참여, 모의 스타트업 사업 등 매년 새로운 프로그램으로 대학생들에게 다양한 체험과 성장 기회를 제공하며 건설업계의 대표적인 대외활동으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