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직원연대 ‘새노조’ 설립… “변화 원한다면 함께해”
대한항공 직원연대 ‘새노조’ 설립… “변화 원한다면 함께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홍수영 인턴기자] 대한항공 노조가 14일 서울 강서구 대한항공 본사 앞에서 ‘조양호 회장과 경영진 퇴진 집회 및 임단투 출정식’을 연 가운데 조합원들이 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14
[천지일보=홍수영 기자] 대한항공 노조가 14일 서울 강서구 대한항공 본사 앞에서 ‘조양호 회장과 경영진 퇴진 집회 및 임단투 출정식’을 연 가운데 조합원들이 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14

오는 6일 조합원 투표 일정 공지
민주노총 소속단체로 출범 예정

[천지일보=홍수영 기자] 대한항공 직원들이 새로운 노동조합을 설립한다고 5일 밝혔다.

한진그룹 총수 일가 퇴진을 주장하며 결집한 ‘대한항공직원연대’는 전날(4일) 진행한 직원연대 확대운영위원회에서 “대한항공 전체 정규직, 비정규직 직원(운항승무원 제외)을 대변할 새로운 노동조합을 만들기로 결의했다”고 밝혔다.

직원연대는 “조합가입 신청과 관련한 별도의 조합원 가입신청서를 배부할 것”이라며 “변화를 원한다면 함께해 달라”고 참여를 독려했다.

확대운영위 후 새 노조 결성을 위한 발기인 대회를 연 직원연대는 조만간 직선제 선거를 통해 새 노조 대표를 선출하기로 했다고 운영 계획을 알렸다.

또한 새 노조 대표 선출을 위해 선거관리위원 2명을 선출했고 오는 6일 노동조합 임원 선거 및 전체 조합원 투표총회 일정을 공지키로 했다고 전했다.

새 노조는 민주노총 산하 공공운수노조 소속단체로 출범할 예정이다.

직원연대는 이번 새 노조 출범과 관련해 “조양호 회장 일가 퇴진 촉구는 물론 조합원 보호를 위한 법률 대응과 필수공익사업제도개선 등 분야에서 유리한 점이 많다고 판단했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