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남북 산림협력 실무 협의”… 합의 내용은 비공개
北 “남북 산림협력 실무 협의”… 합의 내용은 비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 오전 판문점 남측 평화의 집에서 열린 남북 산림협력 분과회담에서 우리측 수석대표인 류광수 산림청 차장(왼쪽 두번째)과 김성준 북한 국토환경보호성 산림총국 부총국장(오른쪽 두번째) 등 양측 대표단이 회의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4일 오전 판문점 남측 평화의 집에서 열린 남북 산림협력 분과회담에서 우리측 수석대표인 류광수 산림청 차장(왼쪽 두번째)과 김성준 북한 국토환경보호성 산림총국 부총국장(오른쪽 두번째) 등 양측 대표단이 회의하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5일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이 전날 진행한 남북의 산림협력 분과 개최 사실을 보도했다.

이날 통신은 “역사적인 판문점 선언 이행을 위한 북남 고위급회담 합의에 따라 북남 산림협력 분과회담이 4일 판문점 남측지역 '평화의 집'에서 진행되었다”며 이같이 말했다.

통신은 “회담에서 쌍방은 북남 산림협력사업에 제기되는 실무적 문제를 협의하고 공동보도문을 채택했다”면서도 구체적인 합의 내용은 보도하지 않았다.

전날 남북은 판문점 평화의집에서 남북 산림협력 분과회담을 개최하고 병해충 방제지역에 대한 현장 방문을 이달 중순 진행하고, 해당지역에 대한 병해충 공동방제를 진행하기로 했다.

또한 양묘장 현대화, 임농복합경영, 산불방지 등 산림 조성을 위해 상호 협의하기로 합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