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산가족 상봉 2차 후보자 250명 선정돼
이산가족 상봉 2차 후보자 250명 선정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지일보=홍수영 인턴기자] 서울 중구 대한적십자사 본사에서 이산가족 상봉 예비후보자 추첨이 열린 25일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가운데)과 추첨을 보러 온 평안북도 철산 출신의 박성은(95)씨가 추첨 결과가 나오기를 기다리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25
[천지일보=홍수영 인턴기자] 서울 중구 대한적십자사 본사에서 이산가족 상봉 예비후보자 추첨이 열린 25일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가운데)과 추첨을 보러 온 평안북도 철산 출신의 박성은(95)씨가 추첨 결과가 나오기를 기다리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25

내일 오전 9시 생사확인 의뢰서 교환하러 판문점으로

[천지일보=이민환 기자] 대한적십자사(한적)가 오는 8월 광복절을 계기로 이뤄질 이산가족 상봉 2차 후보자로 250명을 선정했다.

한적 관계자는 “지난달 25일 컴퓨터 추첨을 통해 선정한 1차 후보자 500명 가운데서 상봉 의사와 건강 상태를 확인해 2차 후보자 250명을 선정했다”며 “내일 판문점에서 북측 적십자와 생사확인 의뢰서를 교환할 예정”이라고 했다고 2일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북측 적십자와 생사확인 의뢰서 교환을 위해 한적 관계자는 3일 오전 9시께 한적 본사를 출발해 판문점으로 갈 예정이다. 이번 생사확인 의뢰서가 북측에 전달되면 북측은 오는 25일까지 생사확인 결과 회보서를 보낼 예정이다. 생존자 중 총 대상사 100명을 선정해 오는 8월 4일 이산가족 상봉자 최종 명단이 교환된다.

이산가족 상봉은 8월 20일 방북해 26일까지 진행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신ajug78 2018-07-02 23:07:04
빨리 통일이 돼야지...

박상운 2018-07-02 22:42:44
모두 가셔서 만나뵈었으면 좋으련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