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뉴스 > 연예 > 연예가 화제 | 화보/스틸컷
유희열, 엘르 화보서 부드러운 가을 뮤지션 분위기 나타내
지유림 기자  |  ciel@newscj.com
2010.08.26 17:01:48    
닫기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유희열 (사진제공: 엘르(ELLE))

[천지일보=지유림 기자] KBS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재치 있는 입담을 과시하며 MC로 활발히 활동 중인 가수 유희열이 패션지 <엘르>와의 화보 촬영에 나섰다.

잔잔한 노래가 듣고 싶어지는 가을에 가장 잘 어울리는 뮤지션들과 함께 진행된 이번 화보에는 유희열을 비롯, 정재형, 루시드 폴, 페퍼톤스, 박새별까지 내로라하는 뮤지션들이 한 자리에 모였다.

모두 안테나뮤직 소속이지만, 다 같이 단체사진을 찍어본 적도, 이런 화보를 촬영해보는 것도 처음이다.

마치 공연을 준비하고 있는 듯 자연스러운 분위기로 진행된 이번 화보에는 그들과 가장 잘 어울리는 피아노와 키보드, 기타, 마이크 등이 소품으로 준비됐다.

꾸민 듯 꾸미지 않은 듯 자연스러운 수트와 프레피 룩, 원피스 등으로 최대한 내추럴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특히 정재형은 준비된 의상들 중 직접 아이템들을 골라 셀프 스타일링을 했는데, 손수 준비해 온 소품을 매치하는 등 패션 센스를 한껏 발휘했다.

또한 유희열은 본인이 너무 말라 맞는 의상이 잘 없다며, 직접 본인 의상을 준비해오기도 했다.

가을을 대표하는 6명의 뮤지션들과 진행된 이번 화보 촬영과 인터뷰에서는 뮤지션으로서의 삶과 음악의 의미에 대한 진지한 질문과 답이 내내 이어졌다.

유희열은 “여자들한테 인기가 많다는 오해를 많이 하는데 그렇지 않다”며 “매일 라디오서 얘기하니 왠지 친한 사람처럼 느껴지기 때문에 청취자들이 나한테 ‘조련’ 당했을 뿐이다”고 말해 웃음을 주기도 했다.

타 화보와 다르게 뮤지션들만 모여 색다르게 진행된 이번 촬영에는 모두 틈만 나면 소품으로 준비된 피아노의 건반을 두드리고, 즉석 연주를 하며 노래를 부르기도 해 촬영을 진행한 스태프들로부터 ‘역시 아티스트’라는 감탄을 얻기도 했다.

한편, 장장 여섯 시간 동안 진행된 촬영 내내 악기 곁을 떠나지 못했던 그들의 모습에서 더욱 ‘진정한 뮤지션’이 느껴지는 이번 화보는 <엘르(ELLE)> 9월호와 패셔니스트들의 온라인 아지트 엘르 엣진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 유희열과 뮤지션들 (사진제공: 엘르(ELLE))
지유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편집자 추천 이슈

[르포] 서울의 팽목항

“4.16 약속지킴이가 됩시다. 진상규명을 위해 서명해주세요.”광화문광장 방향 사거리 신호등을 건너면 들을 수 있는 목소리다. 이 목소리가 들린 지 벌써 126일째다. 아이들의 사진이 붙은 플래카드를 든 자원봉사자와
 

[단독|부모은중경]

지금까지 유례가 없던 고려 초기 광종 때 부모은중경(父母恩重經) 옥책(玉冊)이 처음 발견됐다. 희귀 유물로, 학계에 귀중한 자료
 

“부패한 종교 하나되야 전쟁종식”

▲ 26일 ㈔세계여성평화그룹(대표 김남희)과 천지일보(대표 이상면)가 ‘전쟁 없는 평화의 세계와 통일된 조국을 후손에게 물려주자’는 취지로 ‘지구촌전쟁종식평화포럼’과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 이만희 대표 초청강연을 진행했다. 초청 강연자로 나선 이만희 하늘문화세계평화광복(HWPL) 대표가 발제하고 있다. ⓒ천지일보(뉴스천지) 필리핀 민다나오 가톨릭-이슬람 40년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 보러가기(0)
소셜 계정이 없으신 분들은 뉴스천지 로그인 후 이용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 회원가입

탑 뉴스를 한눈에 - 클릭

스포츠
아시안컵 준우승… 슈틸리케호 가능성 확인

아시안컵 준우승… 슈틸리케호 가능성 확인

우승 꿈 좌절됐으나 ‘실학축구’ 스타일 보여줘[천지일보=박혜옥 기자] 55년 만의 아시안컵 우승이 좌절됐다. 울리 슈틸리케 감독이 이끄는 축구 대표팀은 31일 오후 6시(한국시간) 호주 시드니의 스타디움 오스트레일리아에서 열린 호주와의 결승전에서 연장전으로 가는 접전 끝에 1-2로 석패했다. 한국의 무실점 행진도 결승전에서 멈추게 됐다. 창과 방패의 대결로
한국, 호주 결승전 1-2로 준우승

한국, 호주 결승전 1-2로 준우승

▲ 31일 호주 시드니의 스타디움 오스트레일리아에서 열린 2015 AFC 아시안컵 결승전 대한민국 대 호주 경기. 차두리가 상대 수비를 앞에 두고 드리블 돌파를 하고 있다. (사진출처: 연합뉴스) [천지일보=박혜옥 기자] 2015 아시안컵 결승전에서 한국 축구 대표팀이 호주에 2골을 내주며 준우승에 그쳤다. 대표팀은 55년 만의 아시안컵 우승을 노렸으나,
천지만평
[천지만평] 2015년 1월 30일자[천지만평] 2015년 1월 28일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구독신청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