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25전쟁 제68주년] 천안 신부문화회관서 기념행사 열려
[6.25전쟁 제68주년] 천안 신부문화회관서 기념행사 열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천안시보훈단체협의회와 대한민국 6.25참전유공자회 천안시지회 주최로 25일 신부문화회관 대강당에서 6.25전쟁 제68주년 행사가 열리고 있다. (제공: 천안시)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25
천안시보훈단체협의회와 대한민국 6.25참전유공자회 천안시지회 주최로 25일 신부문화회관 대강당에서 6.25전쟁 제68주년 행사가 열리고 있다. (제공: 천안시) ⓒ천지일보(뉴스천지) 2018.6.25

채순희 “참전유공자의 희생과 헌신 잊지 않을 것”
구본영 “평화의 바람으로 새로운 미래 열어갈 것”

[천지일보 천안=박주환 기자] 6.25전쟁 제68주년 행사가 25일 충남 천안시 신부문화회관 대강당에서 성황리에 열렸다.

천안시보훈단체협의회와 대한민국 6.25참전유공자회 천안시지회 주최로 열린 기념식에는 구본영 시장을 비롯해 6.25 참전 유공자, 전종한 천안시의회 의장, 충남동부보훈지청 채순희 지청장, 각급 기관·단체장, 보훈가족, 학생 등 8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식전공연, 유공자 표창, 기념사 및 격려사, 헌시낭독과 기념공연, 6.25노래 제창의 순으로 진행됐다. 참석자들은 이 땅의 자유와 평화를 지키기 위해 희생하신 호국영령과 참전용사에게 감사와 경의를 표했다.

채순희 지청장은 “68년 전 대한민국이 위기에 처해있을 때 목숨 바쳐 국가를 수호하고 삶의 터전을 지켜주신 참전유공자의 희생과 헌신을 잊지 않고 경외하는 마음을 가져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구본영 천안시장은 “지난 두 달간 남북정상회담과 북한의 핵실험장 폐기, 북미 정상회담 개최 등 한반도에 불어온 평화의 바람을 타고 있다”며 “천안시도 문재인 정부와 함께 평화를 그리며 더 큰 천안, 더 큰 행복을 위해 새로운 미래를 열어가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나라를 지키기 위해 희생·헌신한 국가유공자와 그 유가족이 합당한 예우와 존경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